김광식 [ E-mail ]
  조문에 감사합니다(김광식 배상)
  


우리 동기들에게 먼저 감사인사 드립니다.

지난 7월말에 저희 아버님 돌아가셔서 애통하고 힘들었지만,
우리 동기 여러분들께서 따뜻하게 위로해주시고 후의를 베풀어주셔서 무사히 아버님의 장례를 마쳤습니다.

장마철이고 무더운 날씨를 보이는 기간 중에도 장지로 가는 길과 삼우제날 모두 하늘은 푸르고 맑았습니다.
날씨도 적당히 맞춰주는게 좋은 곳으로 가신 듯합니다.
이젠,슬픔을 털고 애쓰며 아름답게 살라고 이렇듯 맑은 하늘을
저희에게 보이시나 봅니다.

삼우제까지 무사히 치루고 집에서 쉬고 있습니다.
아직도 문득문득 가슴이 비듯이 싸하니 허탈해 집니다.
그동안 걱정해주고 위로해 준 모든 이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우리 경복동기 여러분의 따뜻한 격려와 성원은
언제나 마음 든든하게 합니다.

찾아뵙고 인사를 못드리지만,보내주신 관심과 따뜻한 위로를
잊지않고 항상 감사하며 살아가겠습니다.

더운 날씨에 건강 유의하시고 매일매일 행복하십시오.그리고,
댁내에 언제나 건강과 행운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09년 8월 김광식 배상
2009-08-04 21:42:01 / 211.226.108.235

이름
내용
비밀번호

김광식 참고로 나는 경기도 이천의 한 구석에서 흙집 짓고 일년넘게 살고 있습니다.우리집 옆에 꾀꼬리동산(제 처가 명명)도 있습니다.지나는 길에 연락주시기 바라오.소찬이라도 같이 먹으며 지내는 얘기 나누게끔...주소는 이천시 대월면 대흥리 234번지라오.
의견글삭제하기


     
  

관리자로그인~~ 전체 1474개 - 현재 1/99 쪽
[N]
영자
2008-05-01
1831
[N]
운영자
2008-04-28
1578
[N]
영자
2003-02-21
2863
1474
2018-04-21
0
1473
2018-04-19
2
1472
2018-04-18
2
1471
2018-04-17
3
1470
2018-04-17
2
1469
2018-04-15
2
1468
2018-04-14
2
1467
2018-04-13
2
1466
  board
2018-04-10
5
1465
2018-04-10
8
1464
2018-04-08
10
1463
이 병 하
2011-07-19
793
2009-08-04
1009
1461
영자
2008-06-30
1703
1460
趙總
2008-06-30
1049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