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호
  일본 문화
  

최근 한일 관계가 사회적 이슈이다.

한일의 격차는 ?
1. GDP; 1조 5천억 달러 ; 4조 8천억 달러 (1: 3.18)
2. 해외자산 ; 1614조원 : 1경 124조원: (1:7)
3. 순 대외자산 ; 458조원 : 3700조원 (1:8)
4. 국민소득 ; 2만 9천 달러 : 3만 8천 달러( 1: 1.3 2018기준)
5. 예산 ; 428조원 : 977조원 (1: 2.28)
6. 외환 보유고 ; 4000억 달러 : 1조 25백억 달러 (1: 3.12)
7. 시가 총액 ; 약 1,572조원 : 약 7392조원 ( 약1: 4)
(공병호 tv 에서)

한국인들이 최근 돼지 비계좀 먹을수 있게 되자 배에 fat가 끼고 머리는 텅빈체 간댕이가 부었다.
손자 병법에 지피지기 百戰 不殆(위험하지 않다)라고 했다. (백전 백승은 한국에서 만든말)
에베레스트 산도 도전 하는데 도전은 가능하다. 그러나
경제 전쟁은 대가리 숫자로 하는 게 아니고 기술 전쟁이다.
기술이 의지와 정신만으로 단기간에 가능한게냐?
중국의 大躍進 운동은 산업발전에 필수 요소인 자본 기술 노동에서 기술을 무시하고 당이 결정하면 한다는 식의 대가리 숫자와 공산당 절대 권력으로 밀어 부쳤다가 3천만명의 餓死者를 내고 처절한 실패를 했다. 지역 공산당 간부의 增産했다는 허위보고로 種子까지 供出 당하고 굶어 죽었다.

대약진 운동;
http://blog.naver.com/PostList.nhn?blogId=leeho3558xxx&from=postList&categoryNo=104

문재인 정권의 대약진 운동식의 반일 선전 선동의 결과는 ?
몸으로 때워 겪어보자. 머리가 없으면 몸으로 !
북한,쿠바, 캄보디아 등등 공산주의를 용인한 국민들이 지금 열씸히 몸으로 떼우고 있지 않은가?

블로그에 있는 일본 문화도 소개한다. (친일파 로 매도하지 마라. 객관적인 사실만을 말한다)


이원복 교수는 먼나라 이웃나라 일본편에서 일본의 정신 문화를 소개하고 있다. 일본 보다 문화가 앞섰던 백제시대에 일본에서는 くだらない[百済ない; 구다라 나이] 라는 말이 있었다.

[형용사]

1.하찮다; 시시하다; 가치 없다.(=동의어つまらない)

2.(수량을) 밑돌지 않다; 이하가 아니다.


日語에는 漢字를 그대로 읽는 音讀과 뜻을 새겨읽는 訓讀이 있다.

百済 ; 구다라 는 훈독에 해당하며 부여의 구드레 나루에서 일본으로 배타고 갔기 때문에 이런 훈독이 생겨났다는 설이 있다. 일본인은 한국어의 받침 발음이 안된다. 서울-->서우르

“백제 것이 아니다” 가 원뜻이다. 백제 것이 좋다는 뜻이다.

그러나 최근까지 “Made in Japan"에 한국인들은 뽕갔었다.

메이지 유신후 근대화에 성공한 일본은 아시아 최초의 선진국이다. 그들은 상품뿐 아니라 정신적면에서도 선진국 문화를 이룩했다.. 그들의 선진 문화를 이루는 단어와 함께 살펴보자.


일반적으로 선진국 조건은

1. 타인에 대한 배려

2. 준법 자율정신

3. 에티켓

4. 질서존중


1)일본을 대표하는 정신은 和다. 주위와 어울리는 것

604년 성덕태자가 만든 17조헌법은 일본 최초 성문 헌법으로 제1조 “和를 가지고 존귀하게 생각하라”로 정했다.

-----> 일본의 사상적 토대

わ[和:와] 화목, 화해, 일본의, 일본(식)의.--> 왕따는 살기 힘들다.

和わ菓子が ; 일본식 과자

和わ服ふく ; 일본 옷

화식 (和食)

[명사] 和食わしょく; 日本風にほんふうの食事しょくじ; 日本料理 和風わふう 建築けんちく[旅館りょかん、料理りょうり]

일본풍; 일본식.(↔반의어洋風)

和わ時計どけい : 江戸えど 시대에 서양식 시계를 본떠서 만든 것

2)めいわく[迷惑; 메이와쿠] ;남에게 폐 끼치지 않기 --> 어릴 때 부터 교육. 일본인들의 기본 대인 자세이다. 민폐는 금물

[명ノナ][ス자동사] 귀찮음; 성가심; 괴로움; 폐.

3)きくばり[気配り:기쿠바리] ; 상대방을 배려

[명사][ス자동사] 배려(配慮); 여러모로 마음을 두루 씀.(=동의어心づかい)

서양의 gentlemanship도 유사점이 있다

4)ほんね[本音;혼네] : 마음속에 있는 말

[명사] 본음색(音色); 전하여, 본심에서 우러나온 말.(↔반의어たてまえ)

5)たてまえ[建前 : 다테마에] [명사] 겉으로 표현 하는 말

혼네를 표현 않고 다테마에로 표현

예; “NO” 보다 “잘되었으면 한다”로 표현--> 사실은 NO

중국에서도 “하오”가 반드시 Good은 아니다.

6)いちにんまえ[一人前;이치닌 마에]; 일본인에게 강조되는 의무,책임감

[명사]

1.일인분; 한 사람 몫.(=동의어一人分)

2.어른; 또, 어른과 같은 자격·능력을 인정받음.

3.(능력·기술 따위가) 제구실을 할 수 있게 됨.

쉽게 말해 모든 사람은 제 몫을 해야한다.

일본인들은 음식을 먹을때 "이치닌마에"라고 불리우는 한사람앞에 한 밥상을 차려주는 것을 하고 있습니다

7)おん[恩 : 온]; 반드시 갚아야 하는 것---> 은혜는 채무이다

8)おかえし[お返し·御返し:오카에시] ; 반드시 보답하는 문화

[명사]

1.답례; 답례품.(=동의어返礼)

2.회신(回信).

3.거스름(돈).

예) 예식장에 오면 반드시 보답한다

9)やさしい[優しい: 야사시이] : 일본인의 친절함

[형용사]

1.온순하다; (마음씨가) 곱다; 상냥하다; 다정하다.

2.아름답다; 우아하다.[문어형][シク]やさ-し


이원복 교수는 일본의 성공 비결을 이렇게 설명한다.

과거 일본의 성공 비결

1. 세계 최고품질

2. 근검 절약 저축

3. 엘리트 관료---> Guide

4. 규격품 대량생산 -->단가 인하

5. 정경관 밀착---> 정책 시너지 효율성

6. 연공 서열,종신고용제

いっしょけんめい[一所懸命: 잇쇼겐메이] : 뼈를 묻다

[명사][ダナ] 일을 열심히 함.(=동의어一生懸命)

7. 良い取り :이이토코토리 ; 좋은 것은 취한다



그리고 현재의 변화

1. 최고품질 --> 고 비용

2. 저축 --> 산업으로 순환이 안되고 투기

3. 엘리트 관료 --> 관료주의

4. 대량생산 --> 다품종 소량시대

5, 정경관 밀착 ---> 부정부패

6. 종신고용 ---> 노동시장 경직

7, 이이 토코토리 ---> 창의성 부족


2019-08-12 16:57:11 / 222.120.143.200

이름
내용
비밀번호

고호 최근 카카오 톡으로 동문간 메이와쿠가 종종 목격된다. 메이와쿠 할 군번이냐?
의견글삭제하기
고호 8.15 교보문고에 갈일있어 갔더니 우중에도 많은 사람들이 모였다. 조갑제, 고영구, 김문수 심재철 등등이 연사로 나서 겁먹은 개 문죄인을 신랄히 비판하는 사자후를 토하고 있었다. 주최측은 25만이라고 주장했다. 광화문 앞에는 2백여명의 불매운동 피켓을 든 사람들이 보였다. 저녁에 KBS는 불매운동만 보도하고 보수단체 집회는 보도를 안했다. TV 조선은 불매운동은 전체를 보여 많은것 처럼 편집하고 보수 집회는 군중 일부만 보여 악마의 편집을 보여주었다.
의견글삭제하기
강병석 좋은 것은 좋은 것이지요!
의견글삭제하기


     
  

관리자로그인~~ 전체 928개 - 현재 1/47 쪽
[N]
영자
2008-07-01
2297
928
김수일
첨부화일 : 11.jpg (339082 Bytes)
2019-11-27
39
927
고호
첨부화일 : 005.png (363709 Bytes)
2019-10-13
108
고호
2019-08-12
445
925
고호
첨부화일 : a2.png (4268317 Bytes)
2019-08-18
219
924
고호
첨부화일 : 00001.png (706826 Bytes)
2019-07-13
350
923
고호
첨부화일 : 0001.png (670802 Bytes)
2019-07-06
288
922
고호
첨부화일 : 선유도.png (112575 Bytes)
2019-06-07
251
921
김수일
2019-04-24
327
920
고호
첨부화일 : 01.png (378329 Bytes)
2019-04-21
320
919
백승철
2019-03-08
358
918
고호
첨부화일 : 11.png (418397 Bytes)
2019-03-03
262
917
백승철
2019-02-20
210
916
영자
2019-02-09
214
915
백승철
2019-01-23
406
914
백승철
2019-01-16
250
913
백승철
2019-01-08
298
912
영자
2019-01-06
259
911
이강춘
첨부화일 : 2019여명의 아침.jpg (1971917 Bytes)
2019-01-01
324
910
이장호
첨부화일 : 6.png (5929931 Bytes)
2018-12-27
343
909
김수일
2018-12-25
236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